키노라이츠

강철중: 공공의 적 1-1

Public Enemy Returns

75.51%
57% ·
6.4 ·
2.8



지금 여기서 감상

현재는 해당 작품을 스트리밍과 다운로드로 볼 수 있는 곳의 정보를 찾을 수 없습니다. 감상 가능한 다른 작품을 확인해보시겠어요? 지금 확인하기

작품 정보

강동서 강력반 꼴통 형사 강철중. 5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사건 현장을 누비고 다니지만 15년 차 형사생활에 남은 거라곤 달랑 전세 집 한 칸. 형사라는 직업 때문에 은행에서 전세금 대출받는 것도 여의치 않다. 잘해야 본전 잘 못하면 사망 혹은 병신이 될 수도 있는 빡센 형사생활에 넌더리가 난 그는 급기야 사표를 제출한다. 하지만 그때 한 고등학교에서 터진 살인사건 때문에 그의 사표 수리는 미뤄지고 이번 사건만 해결하면 퇴직금을 주겠다는 반장의 회유에 말려들어 귀찮은 사건 현장으로 돌아간다. 도무지 해결의 기미가 보이지 않던 살인사건은 죽은 학생의 지문이 얼마 전 강동서 관할에서 일어난 도축장 살인사건 현장에서 발견된 칼에 남겨진 지문과 같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새로운 국면을 맡는다. 강철중은 죽은 피해 학생과 어울려 다녔다는 친구 3명을 만나 단서를 찾기 시작한다. 아이들이 얼마 전 ‘거성’이란 회사에 취업했다는 사실을 알아낸 강철중은 이 사건이 ‘거성 그룹’과 관계 있다는 것을 감지하고 ‘거성 그룹’의 회장인 이원술의 뒤를 쫓기 시작한다. 한편, 자신의 사업체마다 나타가서 훼방을 놓는 강철중 때문에 심기가 불편해진 이원술 역시 조용히 반격을 준비 하는데…

예고편


감독/출연

강우석
강우석
감독
설경구
설경구
강력반 꼴통형사, 강철중
정재영
정재영
거성그룹 회장, 이원술
강신일
강신일
엄 반장
문성근
문성근
태산
이문식
이문식
안수, 일명 산수
유해진
유해진
용만
정원중
정원중
의사

키노라이츠 지수

별로예요 24% 좋아요 76%

모든 리뷰
작성된 리뷰가 없습니다.
처음으로 작품에 대한
감상을 공유해보는 건 어떨까요?